Skip Navigation

ON THE ROAD

옛 골목의 청춘, 흑석동

01

아시아 > 대한민국

발행 2018년 04월 호

병원과 대학교를 중심으로 좁은 골목이 잎사귀 모양으로 뻗어 있다. 마을 남쪽에 검은 돌이 많다고 해서 붙은 이름, 흑석동(黑石洞). 개성 있는 청년 가게와 노포가 공존하는 옛 골목을 거닐었다.
1

흑석동 토박이의 술집, 바야흐로 BAYAHEURO

흑석동 토박이인 홍성재 대표의 무국적 술집. 처음 이곳에 가게를 차린다고 했을 때 지인들이 모두 반대했다고. 지나는 사람이 없는 옛 골목이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동네 친구들을 만나 좋은 술과 안주를 함께할 수 있는 가게를 만들겠다는 결심으로 첫 번째 가게인 ‘바야흐로’를 열었다. 30년도 넘은 건물을 깨끗이 정리한 뒤, 자신의 취향대로 가게 안을 천천히 채워갔다. 선반에는 좋아하는 술병과 소품이 투박하게 올라 있고 메뉴는 그때그때 일식, 중식, 양식 가리지 않고 좋아하는 안주를 선보인다. 가장 인기 있는 메뉴는 식재료에 따라 매일 바뀌는 오늘의 모둠 사시미. 아침마다 직접 노량진수산시장에서 사온 싱싱한 해산물로 요리해 맛이 일품이다. 중식에도 관심이 많아 최근에는 마라룽샤를 메뉴에 자주 올린다. 애주가답게 맥주와 와인, 위스키, 막걸리 등 다양한 주종을 갖춘 것이 특징. 독특한 분위기와 개성으로 오래된 골목에 새로운 바람을 불어넣고 있다.
location
서울 동작구 현충로 102
tel
070-7755-2889
info
모듬사시미 3만 5000원, 마라롱샤 3만 2000원, 살치살 스테이크 2만 6000원, 우니(반판) 1만 9000원 / 8:00~02:00
  • 1
  • 1

햇살이 잘 들어오는 트렌디한 카페, 바로곁에 BAROGYEOTE

30년 넘은 건물의 음침한 술집을 개조해 만든 라이프스타일 카페. 검게 칠한 창을 떼어내니 햇살이 실내 깊숙이 들어오는 공간으로 바뀌었다. 원래는 주점을 오픈하려 했으나 환한 빛이 마음에 들어 낮에 장사할 수 있는 카페를 하기로 했다고. 가게 안에 들어서면 곳곳의 식물과 빈티지 가구로 인해 마치 태국에 와 있는 기분이 든다. 천장에는 화려한 등을 달고, 바닥에는 일부러 삐걱거리는 원목 마루를 깔았다. 무엇보다 옆 건물이 바짝 붙은 벽면에 난 창이 인상적. 창밖으로 네온사인을 달아 액자 속 작품처럼 보이게 했다. 음향도 세심히 신경 써 하이파이 오디오 시스템까지 갖췄다. 이곳의 대표 메뉴는 티 소믈리에가 직접 블렌딩한 시그니처 티다. 오렌지와 코코넛, 블루베리의 맛이 가미된 루이보스티 ‘오렌지 어텀’, 스카치위스키가 연상되는 아로마와 맛의 홍차 ‘로얄스카치’ 등이 인기다. 차에 곁들이는 간식으로 홍차 가루를 넣어 만든 스위트콘 토스트를 추천한다. 커피는 에스프레소 머신 대신 모카포트를 사용해 만든다.
location
서울 동작구 현충로 96-1
tel
070-7724-2889
info
모카포트 커피 3500원부터, 블렌딩 티 5500원, 홍차를 머금은 스위트콘 치즈 토스트 4000원 / 11:00~02:00
  • 1
  • 2
  • 1

홍콩 그대로의 맛, 오후홍콩 午后香港

홍콩 캄와카페의 뽀로야우를 그대로 재현한 카페. 뽀로야우는 통통한 파인애플번에 버터를 끼워 넣은 홍콩의 대표 간식이다. 여행 중 뽀로야우 맛에 반한 이명섭 대표가 일주일간 캄와카페를 찾아가 직접 노하우를 배워왔다. 12시, 이름처럼 오후가 시작되면 갓 구운 빵 냄새가 골목을 가득 채운다. 한입 베어 물면 바삭하고 달콤한 빵과 프랑스산 가염버터의 ‘단짠’ 조화가 훌륭하다. 홍콩에서보다 담백하다고 느낀다면 이는 밀가루 때문. 다른 재료는 캄와카페와 같은 걸 쓰지만 빵을 만드는 밀가루만큼은 국산을 사용한다. 뽀로야우를 먹을 때는 커피보다는 밀크티가 제격. 홍차 역시 캄와카페와 같은 것을 쓴다. 홍콩 식당의 감성을 살리기 위해 맛뿐 아니라 인테리어도 세심히 신경썼다. 흑석동에 가게를 연 것도 홍콩의 후미진 골목과 느낌이 비슷했기 때문. 형광등과 붙박이 의자, 철제문은 홍콩에서 직접 들여왔다. 가게에 앉아 티타임을 즐기면 왕가위 감독 영화의 주인공이 된 것 같은 기분이 든다.
location
서울 동작구 흑석로13가길 29
tel
02-6398-6787
info
밀크티 4700원, 뽀로야우 2800원 / 10:00~22:00 명절 휴무
  • 1
  • 2
  • 2

흑석동 터줏대감 빵집, 나눔과 베품

1997년부터 동네 주민들에게 사랑받아온 빵집. 천연 효모종이 들어간 유기농 밀가루, 무염 버터, 친환경 달걀 등 건강한 식재료로 만들어 인기가 좋다. 그날 만든 빵은 당일에 다 판매하는 것이 원칙. 모든 빵은 건물 2층과 3층에 위치한 공장에서 구워낸다. 대표 메뉴는 어니언 크림치즈 베이글. 쫄깃한 베이글 안에 크림치즈와 다진 양파가 듬뿍 들어 있다. 딸기가 제철일 때는 생딸기 소보로와 생딸기 비스킷 슈크림, 생딸기 크림치즈 타르트 등을 반값에 판매한다. 케이크 밑바닥에 1만 원 상품권을 넣어두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확률이 무려 50%나 되니 노려볼 만하다.
location
서울 동작구 흑석로 108
tel
02-821-7809
info
생딸기 소보로 2500원, 어니언 크림치즈 베이글 3800원 / 07:30~23:30
  • 2
  • 1

든든한 수제비 한 그릇, 수목식당

흑석시장에서 40년째 자리를 지키고 있는 노포. 좁은 시장 골목에서 유독 북적이는 가게가 있으니 바로 수목식당이다. 이곳의 장점은 저렴한 가격과 푸짐한 양. 팔팔 끓는 육수에 반죽을 얇게 띄운 수제비가 대표 메뉴인데, 칼국수와 만두칼제비, 비빔국수 등도 잘나간다. SBS 예능 프로그램 <백종원의 3대천왕>에서 코미디언 김준현이 맛본 라제비도 인기. 매일 정성껏 만드는 싱싱한 겉절이와 함께 먹으면 꿀맛이다. 테이블 위에는 쇠젓가락과 나무젓가락 모두 준비되어 있는 것이 인상적. 종종 나무젓가락을 원하는 고객을 위해 준비해두었단다.
location
서울 동작구 서달로14나길 28
tel
02-745-3777
info
가격 수제비 5000원, 라제비 4000원, 만두칼제비 6000원, 비빔국수 5000원 / 10:00~20:30 일요일 휴무
  • 1
  • 2
  • 에디터 최종인
  • 사진 황필주(프리랜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