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Navigation

DESTINATION

Hip & Cool, Wien

MARIAHILF

제6구 마리아힐프

유럽 > 오스트리아 > 비엔나

발행 2017년 08월 호

뉴욕 출신 스타일리스트 루시와 함께 빈의 떠오르는 패션 지구 ‘마리아힐프’를 둘러보기로 했다. 최근 빈의 젊은 디자이너들이 하나둘 모여들면서 평범한 골목길이 북적이기 시작했다고. 개성 넘치는 편집 숍과 공정무역 제품을 취급하는 라이프스타일 숍, 감각적인 식료품점까지 욕심나는 아이템이 한두 가지가 아니다.
세인트 찰스의 트레이드마크인 갈색 약병
1

메이드 인 아프리카, 하바리

하바리(Habari)는 ‘How are you?’라는 뜻의 동아프리카 스와힐리어 인사말이다. 친근한 가게 이름에서 알 수 있듯이 주로 아프리카 수공예품을 판매한다. 아프리카 전통 수공예 기술로 만든 다용도 바구니, 기하학적 패턴으로 직조된 카펫과 쿠션, 다양한 텍스처가 살아 있는 원단 등을 갖추고 있다. 부피가 큰 바구니를 살 엄두가 나지 않는다면, 색색의 원단을 구입해도 좋다. 참고로 하바리의 모든 제품은 같은 디자인은 찾아볼 수 없다.
location
Theobaldgasse 16, 1060 Wien
tel
+43-1-5862340
website
www.habari.at
  • 하바리
    지역
    유럽 > 오스트리아 > 비엔나
  • 하바리
    지역
    유럽 > 오스트리아 > 비엔나
2

1800년대 고전 약국, 세인트 찰스 아포테케

독일어로 ‘약국’을 뜻하는 ‘아포테케(Apotheke)’. 1886년 약사 알프레드 블루멘탈(Alfred Blumenthal)이 지은 약국으로, 현재 알렉산더 에르만(Alexander Ehrmann)이 6대째 가업을 잇고 있다. 알렉산더는 ‘세인트 찰스’라는 상호를 사용, 천연 화장품과 에센셜 오일, 각종 뷰티 트리트먼트 제품을 판매하기 시작했다. 이곳의 모든 제품은 허브를 이용한 유럽식 자연 치유 요법을 기반으로 한다. 100년 넘은 손때 묻은 장식장이 벽면을 빙 두르고 있는데, 오랜 전통과 기품이 느껴진다. 장식장을 빼곡하게 채운 독사 그림의 갈색 약병은 세인트 찰스의 트레이드마크. 고유의 레시피로 만든 허브 에센셜 오일은 선물용으로 그만이다.
location
Gumpendorfer Str. 30, 1060 Wien
tel
+43-1-5861363
website
www.saint-charles.eu
info
08:00~19:00
  • 세인트 찰스 아포테케
    지역
    유럽 > 오스트리아 > 비엔나
  • 세인트 찰스 아포테케
    지역
    유럽 > 오스트리아 > 비엔나
3

할머니가 모델인 편집 매장, 파크

문을 열고 들어서자, 아흔이 넘은 백발의 할머니가 인사를 건넨다. 그녀는 동네 주민이자 파크의 전속 모델로 활동 중인 에른스타인 스톨베르크(Ernestine Stollberg). 과거 무용수였던 그녀는 인스타그램에서 가장 핫한 실버 모델로 활동 중이다. 2004년 문을 연 빈 최초의 콘셉트 스토어, 파크(Park)는 벨기에 디자이너 브랜드 앤 드뮐미스터(Ann Demeulemeester)를 비롯해 라프 시몬스(Raf Simons), 하이더 아커만(Haider Ackermann), 메종 마틴 마르지엘라(Maison Martin Margiela), 다미르 도마(Damir Doma), 나탈리아 브릴리(Natalia Brilli), 아크네(Acne) 등 유명 브랜드를 두루 갖추고 있다.
location
Mondscheingasse 20, 1070 Wien
tel
+43-1-526-44140
website
www.park-onlinestore.com
  • 파크
    지역
    유럽 > 오스트리아 > 비엔나
  • 파크
    지역
    유럽 > 오스트리아 > 비엔나

map_오스트리아_빈

TIP!

쇼핑에 최적화된 여행 상품, 쇼핑 위드 루시

가끔 꿈꾼다. 아침부터 밤까지 온종일 쇼핑만 하는 상상. 디자이너가 만든 ‘세상 하나뿐’인 아이템을 몸에 두르고, 소장 가치가 높은 리미티드 에디션을 손에 넣는다면 얼마나 짜릿할까. 쇼핑 도우미로 나선 이가 있었으니, 바로 뉴욕 출신의 스타일리스트 루시(Lucie). 그녀는 특별한 쇼핑 투어 프로그램 ‘쇼핑 위드 루시(Shopping With Lucie)’를 소개하고 있다. 4개의 쇼핑 투어 프로그램을 마련, 그중 힙하고 트렌디한 디자이너 숍을 둘러보는 ‘투어1’을 선택했다. 공정무역 상품을 파는 가게, 실험 정신 강한 디자이너 숍 등을 만날 수 있는 것. 빈 곳곳에 숨은 유니크한 숍을 찾아다니는 ‘투어2’, 로컬 맛집과 오가닉 코스메틱, 업사이클링 숍을 만날 수 있는 ‘투어3’, 빈 전통 장인의 손길이 살아 숨 쉬는 상점과 전통 수공예숍 등을 둘러보는 ‘투어4’ 등도 있다. 참가 인원은 최소 6~8명, 비용은 35유로.
tel
+43-680-214-4074
website
www.shoppingwithlucie.com
쇼핑 위드 루시
지역
유럽 > 오스트리아 > 비엔나
TOP